보고서_비디오 스트리밍은 업무를 위한 새로운 표준(뉴 노멀)

by 라임라이트 마케팅팀

라임라이트에서 ‘비디오 스트리밍, 업무를 위한 새로운 표준(뉴 노멀)’이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.

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.

COVID-19는 세계 최대 규모의 재택근무 전환의 계기가 되었다. 고용주들은 가능한 범위에서 원격 근무를 시행하고 있다. 각 국가가 사무실 재개에 대해 신중한 접근방식을 취함에 따라, 이제 원격 근무는 새로운 표준(뉴 노멀)이 되고 있다. 기업들이 COVID-19로 인해 급격히 원격 근무 체재로 전환하면서 이제 기업들은 가상 협업의 촉진을 위해 콘텐츠 전송 및 비디오 스트리밍의 역할에 대해 다시 평가해야 하는 상황이 되었다.  

“비디오 스트리밍은 업무를 위한 새로운 표준(뉴 노멀)이다”라는 제목의 보고서는 기업, 기술 인프라, 업무를 위한 비디오 스트리밍의 중요 역할에 COVID-19 팬데믹이 미친 영향을 면밀히 살펴본 새로운 서베이이다. 이 보고서는 COVID-19 팬데믹으로 재택근무를 한 한국, 인도, 일본, 싱가포르의 전문가 1,000명의 답변을 토대로 하고 있다.

원격 근무는 이동제한령(락다운, LOCKDOW) 이후에도 지속될 것이기 때문에 견고한 기술 인프라는 매우 중요하다

한국, 인도, 일본, 싱가포르 응답자 중 74% 이상이 팬데믹 기간 동안 재택근무를 했다고 답변했다. 이동제한령(락다운, LOCKDOW)이 완화되었음에도 불구하고, 이 지역 응답자의 42%는 재택 근무를 지속했다고 답했다. 인도는 재택 근무를 지속하고 있다는 응답자가 58%로 가장 많았고, 싱가포르가  39%로 그 뒤를 이었다.

표 1: 이동제한령(락다운, LOCKDOW)이 완화됨에 따라 귀사의 업무 방식은 어떤 변화가 있었습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전 직원이 계속 재택근무를 한다.  58.04%26.83%38.83%31.25%42.40%
전 직원이 현장 근무를 해야 한다.  5.59%23.78%11.17%20.54%13.20%
필수 비즈니스 기능을 담당하는 직원들은 현장에서 근무하는 반면, 재택 근무가 가능한 직원들은 재택근무를 지속한다.29.37%26.22%39.89%27.68%31.07%
이동제한령(락다운, LOCKDOW)이 완화됨에 따라 직원들은 현장 근무로 복귀할 수 있다.6.99%23.17%9.04%18.75%12.80%

오늘날과 같은 고도로 상호 연결된 근무 환경에서 원격 근무의 성공을 좌우하는 것은 ‘기술’이다.  그러나 응답자의 절반 이상(51.76%)이 원격 근무로의 전환이 쉽지 않았다고 답변했다.

이 같은 결과는 일본에서 특히 두드러진다. 일본의 경우, 응답자의 1/5 이상이 원격 근무에 필요한 기술 인프라가 갖춰지지 않아 재택 근무로의 전환이 매우 어려웠다고 답했다.

한편, 팬데믹 전에도 원격 근무를 위한 인프라와 기술이 구축된 한국과 인도에서는 최소 50% 이상의 응답자가 원격 근무로 전환하는 데 큰 문제가 없었다고 답변했다. 이 외 40%의 응답자들은 처음에 몇 가지 문제에 직면했으나 신속하게 해결되었다고 답했다.

표 2: 갑작스런 원격 근무로의 전환 시에 귀사의 기술 인프라는 잘 준비되어 있었습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그렇다. 원격 근무로의 전환 시에 기술 인프라에 문제가 없었다.56.29%40.24%42.02%50%48.27%
중립적인 입장이다. 몇 가지 문제가 있었지만 신속하게 해결되었다.40.21%37.20%49.47%40.18%41.87%
아니다. 원격 근무에 필요한 기술 인프라를 갖추지 못해 전환이 매우 어려웠다.3.50%22.56%8.51%9.82%9.87%

재택 근무는 생산성을 높이지만 많은 이들은 더 오랜 시간 근무한다

응답자 10 명 중 약 8 명이 통근 시간을 아끼고 집에서 생산적으로 일할 수 있는 툴을 확보한 결과, 재택근무가 더 생산성이 높다고 답했다.

표 3: 재택 근무가 더 생산성이 높다고 생각하십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그렇다, 나는 재택근무 시에 더 생산적으로 일할 수 있는 툴을 확보하고 있다59.57%25%31.38%30.26%40.48%
그렇다, 통근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32.27%40.24%42.55%49.11%39.14%
변화가 없다  3.9%17.68%10.64%9.82%9.52%
아니다. 생산성이 떨어진다.4.26%17.07%15.43%10.71%10.86%

그러나 대부분의 응답자(83%)들은 재택근무 시에, 이전과 동일하거나 혹은 더 긴 시간 일한다고 답변했다. 싱가포르(44%)와 한국(40%)의 응답자들은 원격 근무로 전환한 이후, 더 오랜 시간 근무한다고 답변한 비율이 높았다. 반면, 일본 응답자의 30% 이상은 더 적은 시간 일한다고 답변했다.  

표 4: 현장/사무실에서 근무할 때보다 집에서 더 오랜 시간 근무하고 계십니까?/오랜 시간 근무하셨습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동일한 시간 근무한다55.67 %46.95%42.55%48.21%49.33%
그렇다, 더 오랜 시간 근무한다30.14%22.56%43.62%40.18%33.38%
아니다, 더 적은 시간 근무한다14.18%30.49%13.83%11.65%17.29%

아시아 지역에서 재택 근무 시에 생산성에 영향을 미치는 3가지 주요 요소는 다음과 같다.

1. 직장 일과 집안 일 사이에서의 여러 요구사항 해결 (47%)

2. 소셜 미디어 및 인터넷 방해 요소 (40%)

3. 약한 네트워크로 인한 인터넷 연결 문제 (35%)

싱가포르의 응답자들은 “직장 일과 집안 일 사이에서의 여러 요구사항을 처리하는 것”이 생산성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요소(66%)라고 답했다. 

인도에서는 응답자의 75%가 “소셜 미디어와 인터넷 방해 요소”가 생산성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고 답했다. 반면, 일본 응답자의 17%, 한국 응답자의 29%만이 “소셜 미디어와 인터넷 방해 요소”라고 답했으며, 이는 지역 평균 40%을 크게 밑도는 수치이다.

인도 응답자의 42%, 싱가포르 응답자의 48%는 “약한 네트워크로 인한 인터넷 연결 문제”가 생산성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고 답했으며, 이는 지역 평균 35%를 상회하는 수치이다.

5: 그렇지 않다면 생산성에 향을 친 요소는 무엇입니까? (해당되는 항목 모두 선택하세요)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직장 일과 집안 일 사이에서의 여러 요구사항 해결33.33%32.14%65.52%50%46.91%
적절한 툴과 리소스(업무용 노트북, VPN 등)가 갖춰지지 않음41.67%17.86%41.48%25%30.86%
약한 네트워크로 인한 인터넷 연결 문제41.67%21.43%48.28%25%34.57%
느린 파일 다운로드 속도16.67%10.71%41.38%33.33%25.93%
비디오 콘텐츠 스트리밍시 레이턴시(비디오 리버퍼, 느린 로딩 속도)50%14.29%44.83%8.33%29.63%
소셜 미디어 및 인터넷 방해 요소75%28.57%44.83%16.67%39.51%
기타 (구체적으로 기재해주세요)0%10.71%3.45%0%4.94%

비디오 레이턴시, 업무 및 여가 활동에서의 불만 요소로 작용해

응답자의 80% 이상이 재택근무에 대한 불만을 가지고 있다. 지역 전체에서 가장 일반적인 불만사항으로 꼽힌 것은 화상 회의 및 화상 통화 시에 발생되는 랙 및 지연 현상으로, 이는 싱가포르(47%) 응답자들의 비중이 가장 높았다. 또한, 한국 응답자의 20%, 일본 응답자의 16%는 웨비나 및 라이브 콘텐츠 스트리밍 시에 비디오 콘텐츠의 낮은 품질이라고 답변했으며, 이는 지역 평균 14%를 상회하는 수치였다.

표 6 : 다음 중 재택 근무 시에 겪는 불만사항은 무엇입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파일 업로드 및 다운로드 시의 어려움29.72%22.56%13.30%18.75%22.40%
화상 회의 및 화상 통화 중에 발생되는 랙 및 지연 현상30.77%34.15%46.81%32.14%35.73%
웨비나 및 라이브 콘텐츠 스트리밍 시에 낮은 비디오 품질12.94%15.85%9.04%19.64%13.60%
인터넷 접속 문제8.04%13.41%2.13%10.71%8.13%
재택 근무 시에 콘텐츠 스트리밍 또는 다운로드에 대한 불만 없음18.53%14.02%28.72%18.75%20.13%

엔터테인먼트 및 홈-기반 학습을 위해 비디오 스트리밍 시에 응답자들은 비디오 대기시간(레이턴시)에 대한 불만을 가지고 있다. 불만사항의 60% 이상은 대부분 느린 비디오 로딩이나 리버퍼링으로 인해 발생된다. 인도의 응답자들은 비디오 리버퍼링이 발생될 때 가장 큰 불만을 느끼는 반면, 일본, 한국 및 싱가포르의 응답자들은 비디오가 느리게 로딩될 때 가장 큰 불만을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.

‘비디오 대기시간(레이턴시)’은 비디오 소비가 급격히 증가하는 현 상황에서 콘텐츠 제공업체가 해결해야 할 시급한 문제이다. 팬데믹 기간 새로운 비디오 소비 행동에 대해 조사한 “비디오가 세계를 어떻게 변화시키는가”라는 라임라이트의 최신 보고서에 의하면 특히, 비디오 기반 학습은 팬데믹 이후에도 지속될 트렌드로 예상되고 있다.

표 7: 엔터테인먼트나 홈 기반 학습을 위해 비디오 스트리밍 시에 어떤 불만을 가지고 계십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그렇다, 동영상 리버퍼링에 대한 불만이 있다.39.72%25.61%14.36%21.43%27.48%
그렇다, 동영상의 느린 로딩에 대한 불만이 있다.26.60%27.44%38.83%39.29%31.77%
그렇다. 동영상의 낮은 품질에 대한 불만이 있다.13.48%17.07%12.77%18.75%14.88%
아니다, 동영상 스트리밍에 불만이 없다.18.44%15.85%25.53%16.96%19.44%
엔터테인먼트 또는 학습을 위해 동영상을 스트리밍하지 않는다.1.77%14.02%8.51%3.57%6.43%

기술이 협업을 위한 인간 상호작용을 대체할 수 있을까?

원격 근무의 중요한 측면은 동료와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팀 채팅 앱, 화상 통화, 인스턴트 메시징 플랫폼과 같은 기술에 의존한다는 점이다. 이러한 도구들은 가상의 방식을 통해 커뮤니케이션을 지원한다. 그러나 여전히 가상의 상호작용과 실제 삶과의 격차가 존재한다. 이에 대한 생각은 지역별로 다르나, 인도 응답자의 대다수(68%)는 기술이 양질의 상호작용을 가능하게 한다고 답한 반면, 일본의 응답자는 단 27%만 이에 동의했다.

그러나 일본, 싱가포르, 한국에서는 응답자의 절반 이상(중립적이라고 답변/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고 답변)은 기술이 대면(face-to-face) 상호작용을 완전히 대체할 수 없다고 답변했다. 이는 기술을 임시 솔루션으로 사용할 수 있으나, 가상 회의와 대면 상호작용간에는 균형이 필요하다는 점을 시사한다.

표 8 : 팬데믹 기간 동안 기술이 대면 상호작용을 얼마나 대체할 수 있었습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상당히 그렇다고 생각한다 – 기술은 양질의 상호작용을 가능하게 한다.68.09%26.83%47.34%36.61%49.06%
중립적인 입장이다 – 기술이 임시 솔루션으로 기능하고 있지만 직접적인 대면 상호작용과 균형이 필요하다29.43%56.10%49.47%54.46%44.10%
그렇게 보지 않는다 – 기술은 대면 상호작용을 대체할 수 없다.2.48%17.07%3.19%8.93%6.84%

기술적 지식과 스킬의 부족은 양질의 상호작용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의 잠재력을 제한하는 하나의 요인일 수 있다. 지역 전체에서 응답자의 절반 이상(50%)이 가상으로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는 리소스를 갖춘 반면, 사용 방법을 잘 모른다고 답변했다.

9: 동료 기타 이해관계자와 연결을 유지하기 위해 겪은 문제는 다음 중 무엇입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심각한 문제 – 효과적으로 연결하고 협력할 수있는 기술 인프라와 리소스를 갖추지 않았다.14.89%15.85%7.45%13.39%13%
몇 가지 문제 –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효과적으로 커뮤니케이션할 수있는 리소스를 갖추고 있지만, 사용 방법을 잘 모른다.48.94%47.56%52.66%53.57%50.27%
문제 없음 –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효과적으로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는 리소스를  갖추고 있으며 사용방법을 잘 알고 있다.36.17%36.59%38.83%33.04%36.46%
기타 *, 구체적으로 적어주세요:0%0%1.06%0%0.27%

* ‘기타응답에는 집에서 인터넷에 가입하지 않은 사람, 온라인에서 없는 상호작용 등이 포함되어 있.

재택 근무를 계속하겠다는 의견이 대다수

기술적인 문제, 소셜 미디어 및 인터넷 방해 요소, 응답자들이 직면한 스트리밍 불만사항 등에도 불구하고 설문조사에 의하면 대다수가 여전히 재택근무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응답자의 대다수(80%)가 ‘장기적인 재택근무를 위한 장비를 갖추고 있다고 생각한다’고 답변했다는 점을 감안할 때, 응답자의 84%가 재택근무를 계속하고 싶어한다는 것은 놀라운 사실이 아니다. 응답자 10명 중 약 4 명은 원격 근무가 표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, 지속적으로 재택 근무를 하고 싶어했다. 그 외 46%는 경우에 따라 재택 근무할 수 있는 유연성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인도에서는 응답자의 대부분(50 %)이 지속적으로 재택 근무를 하고 싶어하는 반면 일본, 싱가포르, 한국의 응답자들은 경우에 따라 재택 근무를 할 수 있는 유연성을 원하는 비율이 높았다. 일본에서는 응답자의 10%가 COVID-19 이후 재택 근무를 원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는데, 이는 지역 평균인 6 %를 크게 상회하는 수치이다.

10: 장기적으로 재택 근무할 수있는 장비를 갖추고 있다고 생각하십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그렇다86.17%68.90%78.19%83.93%80.03%
아니다13.83%31.10%21.81%16.07%19.97%

11: COVID-19 이후 업무에 대한 기대 선호 가장 설명하는 문장은 무엇입니까?

 인도일본싱가포르한국평균
나는 원격 근무가 표준이 될 것으로 예상하며, 재택근무를 계속하고 싶다.49.65%28.05%32.45%34.82%38.34%  
경우에 따라 재택 근무할 수 있는 유연성을 원한다.36.88%46.95%51.06%42.86%45.57%
재택 근무를 하고 싶지만 고용주가 그 옵션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.8.87%15.24%11.17%18.75%12.33%
Covid-19 이후 재택 근무를 계속하고 싶지 않다.4.61%9.76%5.32%3.57%5.76%

결론 및 권고사항

우리 중 많은 이들에게 지난 몇 달간의 재택 근무는 미래의 직장에 대한 기대치뿐만 아니라, 일에 대한 관계를 영구적으로 변화시키는 계기가 되었다. 즉, 기업들은 직원들의 원격 근무를 지원하고 그들이 동료들과 원활히 협업할 수 있도록 새로운 기술 기반의 지식과 툴을 갖추고 있어야 한다.

응답자 10명 중 약 4명(38%)이 지속적 차원에서 재택 근무를 원하고, 그 외46%는 경우에 따라 재택 근무할 수 있는 유연성을 원한다고 답변한 만큼, 분산된 직원들에 대한 디지털화는 고용주에게 이제 최우선 과제가 되어야 한다. 네트워크 문제, 콘텐츠 스트리밍 또는 다운로드 시에 발생되는 대기 시간(레이턴시), 홈 오피스 환경에서의 인터넷 중단과 같은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기업들은 워크플로 중단을 최소화하고, 직원이 어디에 있든지 관계없이 비즈니스 연속성을 보장할 수 있다.

직장의 전문가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려는 콘텐츠 제공업체에게 이제 ‘모바일-퍼스트 콘텐츠 접근방식’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지고 있다. 그러나 수 백만 명의 사람들이 집에서 일하고 학습함에 따라 부하 증가로 인해 광대역 인프라에 대한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. 모바일 연결은 재생 중에 네트워크 조건이 변하는 경우, 비디오 리버퍼링을 발생시키는 대역폭 및 레이턴시의 변화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. 콘텐츠 제공업체는 실시간 조건을 따라 비디오 전송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최적화하는 CDN(Content Delivery Network)을 통해 이러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. 이를 통해 시청자들이 시청을 중단하는 원인인 리버퍼링을 최소화하면서, 최고 품질의 콘텐츠를 시청자들에게 보장할 수 있다.

방법

이 설문조사는 제3의 기업에 의해 2020년 7월 6일부터 7월 26일까지, COVID-19 팬데믹 기간 동안 재택 근무를 한 인도, 일본, 싱가포르, 한국의 1,000명의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진행되었다.

연관된 글